Mathos Loreley
Baby Teether
‘Mathos Loreley’ teether is worn on the wrist and is less likely to be dropped, so it can be used hygienically. In addition, it is hygienic because it is designed to stand upright and the part that comes into contact with the mouth does not touch the floor. It stimulates the child’s gums with various specially designed protrusions and grooves to help the child’s teeth develop when teeth begin to appear.
‘Mathos Loreley’의 치발기는 손목에 끼는 방식으로 떨어뜨릴 경우가 적어 위생적으로 사용이 가능합니다. 또한, 세워놓을 수 있는 디자인으로 입에 닿은 부분이 바닥에 닿는 일이 적어 위생적입니다. 특수 제작된 다양한 돌기와 파인 홈으로 아이 잇몸을 자극해 이가 나기 시작하는 아이의 치아발육에 도움을 줍니다.
Next Project
Rahats
Ultrasonic Washer